5월18일 국내축구 포항스틸러스 VS 전북현대 축구분석 K리그 스포츠픽 프로축구 스포츠분석

K리그 축구분석
스포츠분석 스포츠픽
스포츠분석 스포츠픽



5월18일 국내축구 프로축구 스포츠분석

K리그 포항스틸러스 VS 전북현대 축구분석


포항스틸러스 (리그 4위 / 무승무승패)

김기동 감독의 지도력은 K리그 최고 수준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번 시즌도 시작에 앞서 강상우(DF)와 같은 주력 선수들을 잃고도 여전히 상위권 경쟁을 하고 있다. 하지만 최근 주전 베스트 11을 지속적으로 기용하다 보니 패턴이 읽힌 모습이며 체력적으로도 어려움을 겪고 있다.‘캡틴’ 신진호(MF)와 ‘주력 수비수’ 그랜트(DF)의 공백은 생각보다 컸다. 이전 서울과의 경기에서 중원을 완전히내주며 압도당했으며, 수비쪽에서도 종종 불안함을 노출했다. 하지만, 상대는 중원과 전방에 뛰어난 선수들을 보유하고도 활용하지 못하는 전북이다. 이번 일정에서도 신진호와 그랜트가 출전이 불투명하지만, 이전 맞대결과 최근 전북의 무딘 공격력을 고려하면 현 수비 스쿼드로도 전북의 공격을 충분히 막아낼 것으로 보이며 정재희(FW)가 빠른 발을 이용해 득점한 것처럼 중원을 거치지 않고 빠른 역습 위주의 경기 운영을 펼치면 충분히 승산이 있겠다.K리그의 대표적인 ‘형님’ 스타일 감독인 김기동 감독이 이전 경기에서도 뛰어난 선수단 관리 스킬을 보여줬다. 실수로 인해 실점을 허용한 골키퍼 윤평국(GK)을 향해 ‘누구나 실수할 수 있다. 부담감 갖지 말고 다음 경기도 잘 치르길 바랄 뿐이다’라고 이야기하며 감쌌다. 이러한 리더쉽은 최근 더욱 비판을 받고 있는 전북의 김상식감독과 더욱 비교돼 비춰지고 있다. 이번 일정도 김기동 감독이 ‘초보 감독’ 김상식 감독에게 한 수 가르쳐 줄 것으로 보인다.

전북현대모터스 (리그 5위 / 승무무승무)

아시아 챔피언스리그를 포함해 공식 13경기 연속 무패행진을 달리고 있다. 그런데도 전북의 팬들은 김상식 감독을 향해 ‘아웃’을 요구하고 있는 상황. 전북의 팀 스타일인 ‘닥공’을 지향한다 해놓고 답답한 공격력을 펼치고 있는 것이 가장 큰 요소로 작용했다. 리그 순위도 ‘5위’로 ‘디펜딩 챔피언’ 전북에게는 어울리지 않는 순위다.언급했듯이, 무기력하고 단조로운 공격 패턴이 가장 큰 문제점. 특히, 최고의 중원과 공격진을 보유하고도 단순한 ‘롱볼 축구’만을 구사하고 있다. 실제로 최근 3경기에서 나온 3골을 살펴 보면 2골은 세트피스에서 나온 득점이였으며 1골은 구스타보(FW, 최근 4경기 2골 1도움)의 머리를 이용해 공을 떨군 후 마무리하는 득점이였다. 또한 이전 맞대결을 살펴보면 마찬가지로 구스타보의 머리를 겨냥한 단조로운 공격만 펼치다가 빠른 역습에 ‘한 방’ 얻어맞으며 0-1로 패한 바 있다. 공격 문제는 단기간에 절대로 해결되지 않을 것으로 보이며 이번 일정도 변화된 모습을 찾기 어렵겠다.김상식 감독은 앞선 강원전 무승부 이후 팬들 앞에서 메가폰을 잡은 후 ‘기다려주시면 좋은 경기력으로 보답하겠다’라고 밝혔다. 아쉽지만 전북의 현 경기력을 보면 김 감독의 약속은 지켜지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결과’ 는 낼 지언정 ‘과정’ 이 좋지 않은 전북에게 ‘감독 교체’가 정답이 될 수도 있겠다.

포항스틸러스 승

검증 해외토토사이트 소개글 보러가기

아시안커넥트 가입
아시안커넥트 가입

답글 남기기